저가 뉘기에 순종하는가

 

 

저가 뉘기에 순종하는가

 

예수님이 바람을 꾸짖으시고 바다더러 잠잠하라하시니

바람이 그치고 잔잔하여졌다. 풍랑으로인해 죽음의 공

포에 떨던 제자들, 한마디의 말로 풍랑이 잔잔해짐을

보고 놀란다. 저가 뉘기에 바람과 바다가 순종하는가.

예수님은 천지를 창조하시고 우리의 구세주되신 하나

님이다. 주님이 함께 계심을 믿고 두려워하지 말자.

(령의 샘502)

 

 

 


by 늘기도 | 2009/01/16 03:26 | 성령의 샘 | 트랙백 | 덧글(0)

트랙백 주소 : http://kido213.egloos.com/tb/2248044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
:         :

:

비공개 덧글

<< 이전 페이지     다음 페이지 >>